시사캐스트

편집 2018.6.22 금 17:24
실시간뉴스
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전시 이슈
국립한글박물관, 11월 다채로운 문화행사 개최

(시사캐스트, SISACAST= 이선진 기자)

연극 <마쯔와 신기한 돌> 포스터. 사진=국립한글박물관.

국립한글박물관은 11월 한 달간 연극, 아카펠라 등 다채로운 문화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오는 11일에는 오후 2시와 4시 국립한글박물관 강당에서 동화작가 마르쿠스 피스터의 동명 그림책인 ‘마쯔와 신기한 돌’을 원작으로 하는 연극이 열린다. 주인공 마쯔가 신기한 돌을 줍게 되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로 환경 보호에 대한 교훈이 담겼다. 무료로 진행되며 4세 이상 관람 가능하다.

20일에는 오후 4시 국립한글박물관 지하 1층에서 아카펠라 공연 ‘이야기 극장 100년의 동요’가 꾸며진다. 어린 시절 냇가에서 놀다가 잃어버린 고무신을 찾는 한 할아버지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1924년 발표된 우리나라 최초의 창작동요인 윤근영의 반달, 고향의 봄, 노을, 가을 길 등 아름다운 동요들을 아카펠라 선율로 만날 수 있다. 취학아동 이상 관람이 가능하다.

마지막으로 29일에는 오후 2시와 4시 국립한글박물관 지하1층 강당에서 전래동화 ‘해와 달이 된 오누이’를 연극으로 만날 수 있다. 3명의 이야기꾼이 들려주는 친숙한 이야기에 장구, 북 등 전통 타악기의 가락을 곁들여 전통가락이 생소한 아이들도 흥겹게 즐길 수 있다. 4세 이상 관람이 가능하다.

이선진 기자  lsj@sisacast.kr

<저작권자 © 시사캐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