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캐스트

편집 2018.10.19 금 17:37
실시간뉴스
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9월 주택담보대출 14개월來 최대치 기록... 3.6조 증가

(시사캐스트, SISACAST= 이현이 기자)

지난달 은행권 주택담보대출 증가세가 지난해 7월 이후 최대치를 기록했다.

11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8년 9월 중 금융시장 동향' 자료에 따르면 지난달 말 은행권 가계대출 잔액은 전월보다 5조1000억원 증가한 807조7000억원을 기록했다.

가계대출은 지난 5월 5조4000억원으로 정점을 찍은 뒤 6월 5조원, 7월 4조8000억원으로 떨어졌지만 8월 다시 5조9000억원으로 확대된데 이어 9월에는 5조1000억원 증가세를 보였다. 지난해 9월 가계대출 4조9000억원보다 많은 수준이다.

주택담보대출은 두달 연속 증가 규모가 확대되면서 9월 말 잔액이 594조7000억원을 나타냈다. 주택담보대출 증가규모는 8월 3조4000억원에서 9월 3조6000억원으로 확대됐다. 이는 지난해 7월 4조8000억원이 늘어난 이후 1년 2개월만에 최대치다.

집단대출은 2조1000억원이 늘어 8월(1조4000억원) 보다 증가폭이 확대됐다.

기타대출 증가규모는 추석 상여금 유입 등으로 감소했다. 지난달 증가폭은 1조4000억원으로 8월(2조5000억원)에 비해 증가규모가 축소됐다. 기타대출은 일반신용대출, 마이너스통장대출, 상업용부동산(상가·오피스텔 등) 담보대출, 예·적금 담보대출, 주식 담보대출 등으로 구성돼 있다.

기업대출 증가액은 4조2000억원으로 전월(5조1000억원)보다 증가폭이 줄었다. 대기업 대출은 분기말 일시상환 등의 영향으로 1조2000억원 감소세로 돌아섰고, 중소기업 대출은 5조4000억원 늘어 전월(5조원)보다 증가규모가 확대됐다. 지난해 9월 증가액(5조9000억원) 이후 가장 많은 수준이다.

개인사업자 대출은 2조원 늘면서 총 잔액은 309조1000억원으로 집계됐다.

[사진출처=한국은행]

이현이 기자  ddalki204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캐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