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캐스트

편집 2018.11.14 수 11:00
실시간뉴스
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국내 최대 스타트업 축제 ‘2018 벤처창업 페스티벌’ 해운대서 막 올라

(시사캐스트, SISACAST= 이현이 기자)

국내 최대의 스타트업 축제인 '2018 벤처창업 페스티벌'이 8일 부산 해운대 구남로와 동백섬 일원에서 개막했다. 이번 행사는 오는 10일까지 개최될 예정이다.

중소벤처기업부와 부산시가 공동 주최하는 이번 페스티벌은 창업생태계 구성원 간 협력의 장을 마련하고, 창업붐 확산을 위해 기획됐다.

국내외 스타트업, 글로벌 리더, 투자자 및 창업에 관심 있는 국민이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는 글로벌 스타트업 축제로, 2001년 이후 18회 만에 처음으로 수도권을 벗어나 지역에서 개최된다.

'라이트업 유어 아이디어'(Light Up Your Idea)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되는 이번 페스티벌에서는 강연 및 포럼, 네트워킹, 전시체험, 교육 및 상담, IR, 문화공연 등 총 44개의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동시다발적으로 진행된다.

행사 기간에는 해운대 구남로 일대가 거리 전시장으로 꾸며진다.

IT, 게임, 헬스, 뷰티, 교육 등 참신한 아이디어와 뛰어난 기술로 무장한 100여개 스타트업이 제품을 전시하고 및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또 일반 참가자들은 구남로에 마련된 '길거리 크라우드펀딩 체험존'에서 실제 펀딩에 참여할 수 있고, 해운대 해안로의 '스타트업 박싱데이'에서 스타트업 제품을 할인 구매할 수 있다.

스타트업, 투자자, 액셀러레이터뿐만 아니라 스타트업 관련 국내외 유명 인사들이 페스티벌에 참가해 부산 곳곳에서 활발하게 네트워킹한다.

프라이머 권도균 대표, 우아한 형제들 김봉진 대표, 국내 대표 1인 크리에이터 대도서관 등 국내 스타트업 및 유명연사들의 기조강연, 패널토론, 토크콘서트가 3일간 이어진다.

9일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열리는 '글로벌 스타트업 서밋'에는 벤처 투자자, 베스트셀러 저자이자 테크미디어 전문가인 랜디 주커버그가 강연할 예정이다.

학생, 일반인 등 전 국민이 함께 즐길 수 있는 K-팝 콘서트, 록 페스티벌 등 다양한 볼거리도 준비된다.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스타트업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교류와 협력이고, 진정한 의미의 개방형 혁신이 실현되려면 갇힌 공간을 벗어나 열린 광장에서 자유롭게 소통해야 한다"며 "모두가 함께 즐기는 축제를 통해 우리나라의 창업생태계가 한 단계 성숙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사진=벤처창업 페스티벌 홈페이지 캡쳐]

이현이 기자  sisacast33@naver.com

<저작권자 © 시사캐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