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3 11:20 (월)
[싱글족의 생활꿀팁] 자주 쓰는 주방기기 오래 사용할 수 있는 세척법
상태바
[싱글족의 생활꿀팁] 자주 쓰는 주방기기 오래 사용할 수 있는 세척법
  • 이지나 기자
  • 승인 2022.04.28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방이 건강해야 내 가족이 건강하다

(시사캐스트, SISACAST= 이지나 기자)

 

코로나19에 각종 모임이 줄어든 요즘, 외식 대신 집에서 해먹는 '홈쿡족'이 늘고 있습니다. 집에서 다양한 식재료들을 조리하려면 꼭 필요한 것이 주방가전인데요. 주방가전은 조리 시간을 줄여주고 다양한 식재료를 더 손쉽게 조리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편리한 아이템이지만 그만큼 더 청결에 신경 써야 합니다. 최근에는 바이러스 감염증이 유행하며 위생과 방역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습니다. 그만큼 내 가족이 먹을 음식을 조리하는 주방기기 청소의 중요성도 더욱 중요해졌는데요. 오늘은 자주 사용하는 가전기기별 청소법들을 모아 소개합니다.

1. 커피 메이커

이제 커피 메이커는 신혼살림 장만 리스트에도 빠질 수 없는 필수 가전으로 자리 잡았습니다. 커피가 꾸준한 인기를 끌면서 커피 메이커나 커피 머신을 구비해두는 가정이 많은데요. 커피 원두에는 기름기 성분이 있어 커피 머신에 남아있게 됩니다. 이 찌꺼기는 끈적해 위생상 좋지 않고 커피 메이커 생명을 단축시키기도 하는데요. 물과 식초를 2 대 1 비율로 섞어 커피 머신에 넣고 몇 분간 방치합니다. 다음 기기를 작동해 커피를 추출하듯 세제를 밖으로 배출시키면 되는데요. 그다음 커피 머신 표면을 물을 적신 천으로 닦아내고 분리 가능한 부품은 싱크대에서 설거지하듯 세제를 묻혀 물로 말끔히 씻어냅니다.

2. 전자레인지

코로나19로 배달 소비가 늘면서 부쩍 사용량이 많아진 전자레인지는 음식에 직접적으로 닿는 만큼 자주 청소해야 합니다. 전자레인지 안에 음식을 넣을 때엔 가급적 뚜껑을 덮고 사용하고 껍질이 폭발할 수 있는 고추나 포도,까지 않은 달걀 등은 전자레인지에 넣어 가열하면 안 됩니다.

사용한 전자레인지는 조리실 내부 벽이나 천정에 붙은 음식 찌꺼기를 중성 제세를 이용해 닦아내주면 되는데요. 행주에 중성세제를 묻혀 안을 닦은 후 부드러운 천으로 닦아내면 됩니다. 오래 사용해 쾌쾌한 냄새가 남아있다면 물에 레몬 한 개를 썰어 넣거나 식초물을 뚜껑 없이 넣은 후 5분 정도 돌려줍니다. 이후 전원 플러그를 뽑고 내부에 수증기는 마른행주를 이용해 닦아냅니다. 바닥에 깔린 유리 판은 분리가 가능해 세성제를 이용해 말끔히 닦고 마른행주로 닦아낸 후 다시 끼워 사용합니다.

3. 에어프라이어

코로나 시대에 전자레인지만큼 많이 사용하는 기기가 바로 에어프라이어입니다. 주로 치킨 등 기름기가 많은 식재료를 요리를 할 때 쓰이기 때문에 기름때 청소를 제때 하지 않으면 안 됩니다. 에어프라이어 내부는 스테인리스 소재로 되어 있어 연마제 제거 및 세척을 반드시 해야 합니다. 이 연마제는 주방 세제로는 잘 닦이지 않는데요. 기름때가 묻은 팬 뚜껑은 기름과 키친타월을 이용해 연마제를 제거한 후 청소해야 합니다. 시중에 판매하는 오븐 클리너를 이용해 제거하는 기름때를 제거하는 방법도 있는데요. 분리가 가능한 부품은 사용 후 기름때가 끼지 않도록 밖으로 꺼내 세제로 청소 후 물로 말끔히 씻어냅니다.

4. 토스터

바쁜 아침, 간편하게 아침을 해결하게 해주는 토스터는 사용 후 빵가루 같은 음식물 찌꺼기가 쌓이기 쉽습니다. 때문에 대부분 제품에는 식판을 빼내 세척할 수 있는 구조로 되어 있는데요. 사용 후에는 빵 부스러기를 방치하지 말고 곧바로 식판을 꺼내 설거지해 줍니다. 그리고 토스터를 거꾸로 털어 내부에 빵 찌꺼기가 쌓이지 않도록 관리해야 합니다.

5. 믹서기

무더운 여름이 다가오면 자주 찾는 주방기기 믹서는 사용 후 바로 세척해야 하는데요. 칼날 때문에 청소하기 쉽지 않고 구석에 음식물이 남아 각종 세균이 번식하기 좋은 환경이 되기 때문에 세척에 더 신경 써야 합니다.

믹서를 사용한 후에 달걀 껍데기를 넣고 물을 적당량 부어줍니다. 여기에 식초를 조금 넣고 믹서기를 돌리면 손쉽게 세척할 수 있는데요. 냄새가 많이 남았다면 레몬 껍질을 넣은 물을 넣고 돌려줍니다. 그다음 칼날이나 부속품들을 분리해 주방용 세제로 남은 음식물을 닦아냅니다. 또 믹서기는 다른 주방기기에 비해 고장이 잦은 편이기 때문에 한꺼번에 너무 많은 양을 넣고 작동하지 않도록 해야 오래 사용할 수 있습니다. [시사캐스트]

내용 = 각종 건강 관련 블로그 참고
사진 = 픽사베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