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3 11:20 (월)
조병국 파주시장 후보, 파주 예총 초청 간담회 실시
상태바
조병국 파주시장 후보, 파주 예총 초청 간담회 실시
  • 김용훈 기자
  • 승인 2022.05.13 11:05
  • 댓글 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캐스트, SISACAST= 김용훈 기자)

조병국 파주시장 후보, 파주 예총 초청 간담회 실시 모습
조병국 파주시장 후보, 파주 예총 초청 간담회 실시 모습

조병국 국민의힘 파주시장 후보는 지난 12일 파주시 예술인총연합회 초청으로 간담회에 참석해 파주 문화‧예술인들과 파주 문화 발전에 대해 대화를 나눴다.

조 후보는 인사말에서 “예술이 죽은 도시는 미래가 없다”고 말하면서 여러분 한분 한분이 말씀하신 얘기를 진지하게 듣겠다“며 간담회를 시작했다.

파주 예총은 조 후보의  문화‧예술에 대한 공약과 발전 방안 등 총 7가지 문항의 질문지를 통해 조 후보와 일문일답 형식의 간담회를 가졌다. 

이상주 파주예술인총연합회장은 “바쁘신 가운데도 우리 예총을 찾아 주셔서 감사드린다. 우리 예총을 찾아주신 첫 번째 시장후보”라면서 “간담회를 통해 소통의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협회 회원들은 “파주의 문화‧예술의 중심은 파주에서 짧게는 20년에서 40년 동안 지역풀뿌리 문화를 계승하고 발전시켜온 파주예총” 이라며 파주문화의 중심은 ‘파주예총’이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예술의 전당 건립을 통해 지역 문화‧예술인들의 무대가 생기길 원하며, 10년 동안 동결된 보조금의 현실화, 각 회원단체의 운영비”를 현실에 맞게 지원해 줄 것을 요청했다.

조병국 파주시장 후보는 “50만 파주시민의 문화가 있는 삶을 위해 파주문화재단 설립을 공약집에 포함 시켰다”며 “다작도 중요 하지만 시민들의 눈높이에 맞는 수준 높은 문화‧예술 공연을 선보여 줄 것”을 당부 했다. 

이어 “파주 문화‧예술은 외지인들이 주도하는 것 보다 파주예술인들이 주도적으로 이끌어 가는 것이 옳다고 생각한다”며 “파주북소리축제 등 관내 축제 및 행사에서 파주예총이 소외 되어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또한 “시민들을 위한 문화‧예술 예산을 확대하고 신속하게 집행해 시민, 예술인들 모두 행복한 파주시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올라운더 2022-05-13 16:49:13
모든방면에서 훌륭한 7대 공약 올라운더의 표본은 조병국입니다.

오태식이 2022-05-13 16:32:49
꼭 그렇게 다 가져가야만 해♥

나루토 2022-05-13 16:32:13
사스케 저리가 난 조병국을 보러왔어

박근혜 2022-05-13 16:27:46
우리 조병국 후보 많이 지지해주십시오. 저 박근혜입니다. 운정1동 롯데캐슬 사는 근혜이구, 조병국후보 지지합니다. 힘내세요.

이재용 2022-05-13 16:26:35
국민의힘 조병국 후보야말로 이 글로벌 시대의 파주시장으로서의 적임자라고 생각합니다.
네? 아 저 삼성 이재용 아니고, 운정3동 아이파크 사는 재용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