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3 18:21 (목)
현대차·기아, CDP 수자원 관리 부문 최고등급 획득
상태바
현대차·기아, CDP 수자원 관리 부문 최고등급 획득
  • 김태훈
  • 승인 2023.02.13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 수자원관리 부분 최고 등급 수상. 사진=현대차기아

(시사캐스트, SISACAST=김태훈) 현대자동차는 기아와 세계적인 지속가능경영 평가기관 CDP로부터 ‘2022 수자원 관리’ 부분 최고 등급을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현대차와 기아는 지난 10일 오후 서울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열린 ‘2022 CDP 코리아 어워드’에서 각각 수자원 관리 부문 대상과 우수상을 수상하고, 기후변화 대응 부문에서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CDP는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지수(DJSI)와 함께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평가하는 가장 공신력 있는 지표 중 하나이다.

평가 결과에 따라 ‘리더십(Leadership)’, ‘경영(Management)’, ‘인식(Awareness)’, ‘공개(Disclosure)’ 총 4개의 단계로 분류되고, 각 단계에서 차등화 해 ‘리더십 A’, ‘리더십 A-’, ‘경영 B’, ‘경영 B-’ 등 8개의 등급 으로 평가된다. 

CDP 코리아 어워드는 수자원 관리와 기후변화 대응 두 부문에서 각 기업들의 평가 점수를 바탕으로 시상한다.

현대차는 수자원 관리 부문에서 국내 참여기업 100여 개사 중 최고점을 기록해 평가 참여 이후 처음으로 대상을 받은 동시에, 2019년부터 4년 연속 최고 단계인 ‘리더십(A/A-)’을 유지하는 등 우수한 결과를 이어갔다. 기아는 수자원 관리 부문에서 3년 연속 최고 등급인 ‘리더십 A’를 받았다. 

기후변화 대응 부문에서는 현대차·기아 모두 ‘리더십 A-’ 등급을 획득해 해당 산업 섹터에서 상위 2~4개 기업에게 수여되는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 상을 수상했다.

현대차는 이번 평가에서 ▲2045 탄소중립 전략 추진 ▲전동화 라인업 지속 확대 ▲RE100 가입 및 사업장 재생에너지 전환 확대 ▲저탄소 친환경 제조공정 적용 ▲국내외 공장 수처리 설비 고도화 및 폐수 재활용 시스템 도입 등의 가치사슬 전반에 걸친 경영 활동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기아는 ▲탄소중립 전략 추진 및 RE100 가입 ▲재생에너지 사용 확대 ▲에너지 감축을 위한 지속적인 투자 ▲엄격한 방류수 수질 관리 ▲실시간 오염물질 측정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등 중장기 차원의 경영 활동을 인정받았다. [시사캐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