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7 15:46 (수)
두나무, 블록체인 트렌드와 무한 가능성 五感으로 느끼는 ‘업비트 D 컨퍼런스’ 개최 
상태바
두나무, 블록체인 트렌드와 무한 가능성 五感으로 느끼는 ‘업비트 D 컨퍼런스’ 개최 
  • 이현주 기자
  • 승인 2023.10.30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두나무 

(시사캐스트, SISACAST=이현주 기자) 두나무는 국내 대표 블록체인 행사로 평가되고 있는 ‘업비트 D 컨퍼런스(UDC)’가 지난 23일 주요 연사 및 프로그램을 전격 공개했다고 30일 밝혔다. 

다음달 13일 개최되는 UDC 2023은 ‘All That Blockchain(블록체인의 모든 것)‘이란 슬로건 아래 ▲트렌드 ▲금융/비즈니스 ▲정책/규제 ▲콘텐츠/문화 ▲산업/기술 등 5개 주제를 축으로 세션을 구성했다. 

기술, 경제, 사회 등 각 분야에서 손꼽히는 국내·외 전문가 39인이 총 출동, 블록체인 생태계 확장을 위한 의미 있는 논의를 진행한다. 강연은 온·오프라인 하이브리드 형태로 편성돼 블록체인에 관심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오프라인 행사는 그랜드 워커힐 서울에서 진행되며, 솔라나 재단의 매트 소그 기술책임자가 첫번째 세션을 맡아 연단에 선다. 매트 소그 기술책임자는 전 세계를 뒤흔든 AI 키워드를 중심으로 AI가 블록체인 산업에 미친 영향을 분석하고, 두 기술의 결합이 불러올 창조적 혁신에 대해 조망할 예정이다.

다음으로 비트코인닷컴의 로저 버 설립자가 블록체인 산업의 방향과 비트코인의 현황에 대해 발표한다. 아스타 재단의 소타 와타나베 대표 겸 설립자, SK텔레콤의 오세현 부사장, 아바 랩스의 우스만 아심 수석 데브렐 엔지니어는 오후 세션에서 각각 한국 및 아시아의 금융/비즈니스 트렌드를 전한다.

이 외에도 다수의 글로벌 저명 인사들이 오라클&데이터, 메타버스&게이밍, 엔터테인먼트, AML 등 다양한 테마로 블록체인 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다룬다. 올해 사회적 화두였던 디지털 자산 규제와 관련해 한국, 미국, 싱가포르 금융 정책 전문가들이 함께하는 토론도 마련돼 있다. 오프라인 세션은 모두 UDC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실시간으로 생중계된다.

온라인 세션은 다음달 13일 오후 6시 공개된다. 주요 연사로 컨센시스의 로라 시 해외 진출 총괄이 디지털 자산 거래의 편의성과 효율성을 높이는 디지털 자산 지갑에 대해 소개하고, 블러의 팩맨 블러 핵심 기여자는 각종 사례를 바탕으로 NFT의 미래 가능성을 제시할 예정이다. 온라인 세션도 #AI #지속가능성 #소셜 임팩트 등 18개의 이슈 키워드를 포괄하는 다채로운 강연들로 구성됐다.

업비트 D 컨퍼런스의 전체 연사 및 프로그램은 UDC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참가 등록도 진행 중이다. 오프라인 티켓은 선착순으로 한정 판매하며 ▲공식 애프터 파티 참석권 ▲연사와 네트워킹 프로그램 ▲현장 이벤트 참석권 ▲UDC 2023 굿즈 및 기념품 ▲호텔 점심 및 만찬, 다과 등의 풍성한 혜택이 제공된다. 온라인 등록은 다음달 3일까지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시사캐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