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1 18:01 (화)
JB금융그룹, 베트남 인피나와 전략적 투자계약 체결
상태바
JB금융그룹, 베트남 인피나와 전략적 투자계약 체결
  • 이민선 기자
  • 승인 2024.03.07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B금융그룹
JB금융지주가 베트남 금융플랫폼인 인피나(Infina)와의 파트너십을 위한 전략적 투자계약을 체결했다. (사진=JB금융그룹)

(시사캐스트, SISACAST=이민선 기자) JB금융지주는 국내 금융비교플랫폼 ‘핀다’, 해외송금플랫폼 ‘한패스’에 이어 베트남 금융플랫폼인 인피나(Infina)와의 파트너십을 위한 전략적 투자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날 계약 체결식에는 JBSV 김두윤 대표, 인피나 제임스 브엉(James Vuong) 대표 등이 참석하였으며, 상호간 시너지를 위한 적극적인 협력을 약속했다.

JBSV 김두윤 대표는 “성장 잠재력이 큰 베트남 주식시장에서, 핀테크사 등 다양한 현지 파트너와의 협업은 고객 기반을 확충하는데 바람직한 방향이 될 수 있다” 며, “인피나와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핀테크사와 상생하는 생태계를 구축하는 사례를 만들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투자는 JB금융그룹의 베트남 증권계열사인 JB Securities Vietnam(이하 JBSV)의 전략적 협업 강화를 위해 진행됐으며, 인피나 지분의 약 3.9%를 인수할 예정이다. 또한 향후 JBSV와 인피나의 협업 성과에 따라 약 5% 수준까지 지분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JBSV는 베트남 하노이에 소재한 JB금융그룹의 해외 계열사로, 주식매매중개, 회사채 발행 주관 및 투자 등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특히, 베트남 주식시장의 성장 가능성에 따라 지난해 9월 MTS Finavi를 론칭하며 주식매매중개 및 마진론 사업에 진출하였다. JBSV는 차별화된 브랜딩과 더불어 인피나와 같은 베트남 내 핀테크사와의 전략적 협업을 통해 고객기반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에 JBSV와 파트너십을 체결한 인피나는 2018년 설립된 고객 약 130만명, MAU 약 50만명을 보유한 베트남에서 대표자산관리 중심 금융플랫폼으로, Y Combinator, Sequoia와 같은 세계 최대 벤처캐피탈로부터 투자 유치를 이끌어 내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고 있다. 인피나는 이번 JBSV와의 전략적 협업을 통해 현재 예금 중심의 비즈니스 모델에서 증권시장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하고, 캄보디아 등 인근 국가로의 진출을 계획하고 있다.

이날 계약 체결식에는 JBSV 김두윤 대표, 인피나 제임스 브엉(James Vuong) 대표 등이 참석하였으며, 상호간 시너지를 위한 적극적인 협력을 약속했다.

JBSV 김두윤 대표는 “성장 잠재력이 큰 베트남 주식시장에서, 핀테크사 등 다양한 현지 파트너와의 협업은 고객 기반을 확충하는데 바람직한 방향이 될 수 있다” 며, “인피나와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핀테크사와 상생하는 생태계를 구축하는 사례를 만들 계획”이라고 밝혔다.

인피나 James Vuong 대표 또한 “인피나는 고객들에게 신뢰를 줄 수 있는 금융회사와의 협업을 사명으로 하는 핀테크 플랫폼으로, JB금융그룹의 금융, 기술 수준이 높을 뿐만이 아니라, 빠른 의사결정에 있어 강점이 있기에 파트너십을 맺게 되었다”며, “금번 파트너십은 베트남에서의 비즈니스 확대뿐만 아니라 해외로 진출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JB금융그룹은 베트남 증권사 JBSV, 캄보디아 은행 PPCBank, 미얀마 캐피탈사 JBCM 등을 해외계열사로 보유하고 있으며, 국내외 핀테크사와의 동반성장을 위한 전략적 투자를 지속 추진하여, JB금융만의 새로운 성장모델로 확립해 나갈 계획이다. [시사캐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