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5 19:55 (월)
애경, ‘iF 디자인 어워드’ 2개 부문 본상 수상
상태바
애경, ‘iF 디자인 어워드’ 2개 부문 본상 수상
  • 황최현주 기자
  • 승인 2024.03.19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큐 제트 프로 파워샷. 사진=애경
리큐 제트 프로 파워샷. 사진=애경

(시사캐스트, SISACAST=황최현주 기자) 애경산업은 ‘iF 디자인 어워드 2024’ 패키징 디자인 부문에서 2개의 본상을 수상했다고 19일 밝혔다. 

애경산업의 프리미엄 세탁세제 브랜드 ‘리큐 제트(ZeT)’의 ‘프로 파워샷(PRO POWER SHOT)’과 뷰티 덴탈 브랜드 ‘바이컬러’(BYCOLOR)가 각각 패키징 부문 본상 수상의 영예를 얻으며 패키지 디자인의 우수성을 알렸다.

리큐 제트 프로 파워샷은 초고농축 처방을 통해 적은 양으로도 강력한 세탁을 도와주는 세탁세제이다. 세제 본연의 강력한 세척력이 돋보일 수 있도록 직선이 강조된 심플한 디자인을 적용했으며, 한 손으로도 가볍게 사용할 수 있는 스마트 트리거 손잡이를 적용해 사용의 편리성을 더했다. 플라스틱과 세제 사용량 감소 등 클린 케어의 콘셉트를 적용한 세이지 그린(Sage Green) 컬러를 디자인에 적용해 주거공간과의 조화를 이뤄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바이컬러는 ‘본연의 색을 찾아 진정한 나다움을 표현한다’는 의미를 가진 구강 케어 브랜드이다. 충치∙미백∙구취 등 구강 고민에 따라 제품의 색상을 다르게 적용해 색을 강조한 감성적이고 차별화된 디자인을 구현했다. 또한 바이컬러는 사용자의 개성과 유연한 사고를 표현하기 위해 치약 뚜껑과 칫솔대에 자유롭게 움직이는 웨이브 형태의 패키지 디자인을 구현했다. 

칫솔대에는 손의 굴곡에 따라 8° 기울어진 인체공학적 디자인을 적용하는 등 덴탈 제품의 전형적인 디자인에서 벗어나 제품의 심미적 가치를 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애경산업은 지난해 2017년도에 설립한 디자인센터를 ‘애경 이노베이션 센터’(AKIC)로 리모델링하며 공간의 전환을 통한 새로운 경험을 바탕으로 디자인의 혁신을 추구하고 있다. 그 결과 지난해 4월 AGE20’S, 루나, 알피스트 등이 2023 iF 디자인 어워드 본상을 수상했으며, 7월에는 리큐 제트가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수상, 11월에는 리큐 제트와 바이컬러가 펜타워즈에서 수상하는 등 다양한 디자인 어워드에서 좋은 성과를 얻고 있다. [시사캐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