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3 09:39 (일)
수출입은행, 무역보험공사-투르크대외경제은행과 MOU 체결
상태바
수출입은행, 무역보험공사-투르크대외경제은행과 MOU 체결
  • 이민선 기자
  • 승인 2024.06.11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출입은행 전경
수출입은행 전경. 사진=수출입은행

(시사캐스트, SISACAST=이민선 기자) 한국수출입은행은 한국무역보험공사, 투르크메니스탄 대외경제은행(이하 ‘TFEB’)과 3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윤희성 수은 행장은 현지시간으로 10일 투르크메니스탄 아슈하바트에서 장영진 무보 사장, 라힘베르디 제파로프 TFEB 은행장과 만나 양국 간 금융협력 활성화를 위한 3자간 업무협약에 서명했다. 이 자리에는 윤석열 대통령과 세르다르 베르디무하메도프 (Serdar Berdymukhammedov) 투르크메니스탄 대통령이 임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투르크메니스탄 협력사업 공동 발굴 ▲우리 기업이 투르크메니스탄 정부 발주 프로젝트를 수주할 경우 금융지원을 위한 상호협력 ▲투르크메니스탄 발주사업에 대한 정보 공유 등이 주요 내용이다.

한편, 투르크메니스탄은 세계 4위의 천연가스 매장량을 보유하는 등  풍부한 천연자원을 바탕으로 성장 잠재력이 높은 국가다. 수은과 무보는 지난 2014년 투르크메니스탄 키얀리(Kiyanly) 가스화학설비사업에 각각 7억700만 달러, 11억 달러의 금융을 지원한 것을 계기로 투르크 정부 및 TFEB와 우호적인 협력관계를 지속하고 있다.

수은은 두 나라의 상호 금융협력 기반을 공고히 하고, 투르크메니스탄 정부 발주 사업에 대한 우리 기업의 수주 경쟁력을 더욱 높이기 위해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추진했다. 이에 따라 가스, 석유화학사업 뿐만 아니라 블루 암모니아 등 친환경 에너지 분야와 스마트 신도시 개발사업에도 우리 기업의 참여 가능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윤 행장은 이날 서명식 자리에서 “이번 협약 체결로 두 나라를 대표하는 정책금융기관간 경제협력 기반이 한층 강화될 것”이라면서 “투르크메니스탄 에너지·인프라 시장에 우리 기업이 활발하게 진출할 수 있도록 수은이 교두보 역할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시사캐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