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19:10 (금)
반기문 총장·푸틴 대통령, 중국서 주요 글로벌 이슈 논의
상태바
반기문 총장·푸틴 대통령, 중국서 주요 글로벌 이슈 논의
  • 윤진철 기자
  • 승인 2014.05.20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하이서 20일 우크라이나 사태 등 의견 교환

(시사캐스트, SISACAST=윤진철 기자)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중국 상하이에서 회동을 가질 예정이다.

19일(현지시간) 이타르시스 통신에 따르면 반 총장은 20일 상하이를 방문하는 푸틴 대통령과 만나 우크라이나 사태를 비롯한 주요 글로벌 이슈들에 대해 논의한다.

드미트리 페스코프 러시아 대통령 대변인은 이날 "푸틴 대통령이 반 총장과 만날 계획이 별도로 예정돼 있다"며 "우크라이나 사태를 비롯한 글로벌 이슈들에 대한 의견을 교환할 것"이라고 밝혔다.

반 총장과 푸틴 대통령은 오는 20~21일 열리는 아시아 교류 및 신뢰구축회의(CICA) 정상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상하이를 찾으며,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과 정상회담을 가질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