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4 20:12 (월)
에코프로, DGB대구은행과 ‘5000억 규모 금융 지원 협약’ 체결 
상태바
에코프로, DGB대구은행과 ‘5000억 규모 금융 지원 협약’ 체결 
  • 이현주 기자
  • 승인 2023.11.13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에코프로 

(시사캐스트, SISACAST=이현주 기자) 에코프로는 에코프로머티리얼즈는 지난 10일 DGB대구은행 대구 수성동 본점에서 DGB대구은행과 ‘이차전지 핵심소재 경쟁력 강화 및 ESG 경영 기반 조성을 위한 금융지원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MOU에는 에코프로머티리얼즈 뿐만 아니라 에코프로이엠, 에코프로씨엔지, 에코프로이노베이션, 에코프로에이피 등 포항캠퍼스 5개 가족사가 참여했다. 에코프로머티리얼즈 뿐 아니라 다른 가족사들도 시설 및 운영 자금이 필요할 경우 DGB대구은행으로부터 대출을 받을 수 있다.

이번 협약으로 에코프로 가족사들은 자금이 필요할 경우 DGB대구은행과 5000억 원 범위 내에서 대출금액과 이율 등을 협의해 대출이 이뤄진다. 

에코프로머티리얼즈는 중국이 지배하고 있는 전구체 자립도를 높여 K 배터리 산업의 인프라를 구축하기 위해 오는 17일 상장을 앞두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상장과정에서 유상증자를 통해 확보한 재원을 바탕으로 향후 필요할 경우 금융권 차입 프로그램까지 마련했다는 점에서 전구체 자립도를 높이기 위한 행보가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에코프로머티리얼즈는 이차전지의 핵심소재인 전구체를 대량 생산하는 국내 유일기업이다. 전기차(EV) 및 전동공구(PT) 기기에 탑재되는 최고 수준의 하이니켈 전구체를 주력으로 생산하고 있으며 니켈, 코발트와 같은 핵심 원료의 금속 정제 및 생산 기술 개발에도 성공해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기도 했다. 

최근 국내외 기관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수요예측을 진행해 3만6200원의 공모가를 확정했으며 이에 따른 공모금액은 4192억 원, 상장 시가총액은 2조4698억 원이다. 

에코프로머티리얼즈는 2018년 전구체 1공장을 시작으로 2021년 원료 1공장, 지난해 전구체 2공장, 올해 원료 2공장을 각각 준공했다. 조달 재원을 바탕으로 영일만 산업단지 내 약 12만㎡ 부지에 추가로 전구체와 원료 3, 4공장을 건설할 계획이다. [시사캐스트]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