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3 17:21 (화)
롯데렌터카, 서비스 브랜드 리뉴얼… 나한테 꼭 맞는 ‘맞춤형 서비스’ 제공
상태바
롯데렌터카, 서비스 브랜드 리뉴얼… 나한테 꼭 맞는 ‘맞춤형 서비스’ 제공
  • 황최현주 기자
  • 승인 2024.01.03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롯데렌탈
사진=롯데렌탈

(시사캐스트, SISACAST=황최현주 기자) 롯데렌터카는 올해 갑진년 새해를 맞아 고객별 맞춤 장기렌터카를 제안한다고 3일 밝혔다. 

개인 및 개인 사업자에게는 친환경 스포츠유틸리티(SUV) 신규 모델을 My car(마이카)로, 법인에는 ESG 경영을 위한 친환경차와 프리미엄 멤버십의 다양한 편의 서비스가 함께 제공되는 플래그십 세단을 Biz car(비즈카)로 추천한다.

개인 고객의 SUV 선호는 지난해부터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다. 카니발은 개인 고객이 선택한 신차 장기렌터카 Top3에 매년 포함되는 인기 차량으로, 최근 부분변경 및 하이브리드 모델이 출시되어 2024년에도 그 인기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실제로 카니발은 지난달 롯데렌터카 마이카 전체 견적 건수 중 14.3%를 차지하며 견적 순위 1위에 올랐으며, 전월 대비 순위가 4위에서 1위로 3단계 상승했다. 새로 출시된 카니발 하이브리드는 13.5㎞/ℓ의 높은 연비로 실용성과 경제성을 모두 갖춰 다자녀 가족, 캠핑을 즐기는 고객에게 적합하다.

카니발에 이어 쏘렌토와 싼타페까지 총 3종의 SUV가 지난달 롯데런터카 마이카 견적 순위 Top5에 포함됐다. 쏘렌토는 전체 견적 중 9.1%로 4위에, 싼타페는 8.1%를 차지하며 5위에 올랐다. 쏘렌토와 싼타페 모두 48개월 계약 시 월 41만원대로 마이카를 이용할 수 있다.

지난 1일부터 법인에서 업무용으로 사용하는 8천만 원 이상의 차량은 연두색 번호판을 부착한다. 이에 따라 법인 임원에게 주로 제공되는 대형 차량은 다양한 관리 및 편의 서비스가 함께 제공되는 장기렌터카로 그 수요가 크게 이동할 것으로 예측된다. 장기렌터카는 차량 관리 및 사고 처리를 렌터카 회사가 전적으로 담당해 관리가 편하다. 법인 대출 한도에 영향을 주지 않고 계약기간 내 보험 할증 등 추가 비용이 없는 것도 장점이다.

지난해 국내 법인이 가장 많이 선택한 비즈카는 그랜저였다. G80과 K8이 뒤를 이어 롯데렌터카 비즈카 Top3 자리를 차지했다. 정부와 공기업의 경우 일반 기업과 달리 친환경차량에 대한 높은 선호를 보이며 EV6와 아이오닉6이 각 1, 2위를 차지했다.

롯데렌터카 비즈카로 제네시스 G90, G80, GV80, 기아 K9 등 대형 차량을 신규 계약하면 롯데렌터카 24시간 무료이용권, 롯데스카이힐CC 제주 그린피(4인) 등 최대 300만원 상당의 멤버십 플러스 혜택이 함께 제공된다.

롯데렌터카는 지난해 11월 개인 장기렌터카는 '롯데렌터카 My Car(마이카)', 법인 장기렌터카는 '롯데렌터카 Biz car(비즈카)'로 서비스 브랜드를 전면 개편하고 올해 고객 혜택을 더욱 강화한 맞춤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마이카 상품에는 차량 방문 정비 서비스가 무상 제공되며, 3단계로 세분화된 멤버십 서비스도 만나볼 수 있다. IoT를 활용한 실시간 차량 상태 진단 서비스인 ‘Safety 365’를 통해 고객의 안전까지 책임진다. 비즈카 역시 방문 정비뿐만 아니라 비즈니스 차량관리 전문 솔루션인 ‘커넥트 프로’와 전문 매니저의 맞춤형 상담 등 다양한 부가 서비스를 지원한다. [시사캐스트]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