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캐스트

편집 2018.12.11 화 16:30
실시간뉴스
상단여백
HOME 산업 IT/전자통신 이슈
KT, 화재 복구중... 유·무선 가입 고객 1개월 요금 감면

(시사캐스트, SISACAST= 이현이 기자)

지난 24일 발생한 KT 아현지사 화재가 복구 단계에 있다.

24일 오전 11시경 KT 아현지사 통신구에서 발생된 화재는 같은 날 오후 9시 30분경 화재진압이 완료됐다. 이후 오후 11시부터 직원들이 방독면 등 안전장비를 착용하고 통신구 진입을 시도했으나 소방당국에서 안전상 문제로 진입을 불허한 것으로 KT는 전했다. 

KT 관계자는 “신속한 복구를 위해 케이블을 지하 통신구가 아닌 외부에서 건물 내 장비까지 연결하는 작업을 병행하고 있다”며, “25일 오전 9시 기준으로 이동전화기지국은 60% , 일반 인터넷(카드결제 포함) 회선은 70%, 기업용 인터넷 회선은 50% 복구했다”고 알렸다.

갑작스런 화재로 피해를 입은 고객에 대한 보상도 내놨다.

KT는 유선 및 무선 가입고객 대상에 1개월 요금 감면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1개월 감면금액 기준은 직전 3개월 평균 사용 요금이 될 것이며, 감면 대상 고객은 추후 확정 후 개별 고지할 예정이다. 무선 고객의 경우 피해 대상지역 거주 고객을 중심으로 보상할 방침이다.

소상공인에 대한 피해 보상은 별도로 검토할 것으로 알려졌다.

KT 측은 “아현지사 화재로 불편을 겪은 고객들에게 사과문자를 발송 할 예정”이라며, “빠른 복구를 위해 지속적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사고 재발방지 및 더욱 나은 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아현지사 화재 원인은 25일 1차 현장감식을 진행했음에도 아직 밝혀지지 않아 오늘(26) 경찰과 소방당국이 2차 합동감식을 진행한다.

[사진=시사캐스트]

이현이 기자  sisacast33@naver.com

<저작권자 © 시사캐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