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2 18:36 (월)
BNK경남은행, 울산신용보증재단에 지역 소상공인 ‘150억원 자금’ 공급
상태바
BNK경남은행, 울산신용보증재단에 지역 소상공인 ‘150억원 자금’ 공급
  • 이경아 기자
  • 승인 2023.11.22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BNK경남은행 

(시사캐스트, SISACAST=이경아 기자) BNK경남은행은 소상공인 유동성 지원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울산신용보증재단에 10억원을 특별 출연했다고 22일 밝혔다.

예경탁 경남은행장은 이날 울산시청을 방문해 김두겸 시장과 울산신용보증재단 김용길 이사장에게 '10억원 특별 출연금 증서'를 전달했다. 특별 출연에 따라 BNK경남은행은 10억원의 15배인 150억원의 자금을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울산에 소재한 소기업 및 소상공인 중 미래성장 가능성이 높은 기업이다. 지원 한도는 최대 1억원 이내이며 6000만원 이하는 100%, 6000만원 초과는 90%의 보증 비율이 적용된다.

이번 10억원 특별 출연에 앞서 지난 8월에도 BNK경남은행은 울산신용보증재단에 10억원을 특별 출연해 울산지역 소상공인들에게 150억원의 자금을 지원한 바 있다. 지난 2018년부터 올해까지 최근 5년간 울산신용보증재단에 총 112억원을 특별 출연해 담보력이 부족한 소상공인에게 약 1680여억원 규모의 신규 대출을 지원했다. [시사캐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