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19:10 (금)
아워홈, 다회용기 보온 도시락 ‘iF 국제 디자인 어워드 2024’ 최고상 수상
상태바
아워홈, 다회용기 보온 도시락 ‘iF 국제 디자인 어워드 2024’ 최고상 수상
  • 황최현주 기자
  • 승인 2024.04.01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회용 배달 보온도시락 이미지. 사진=아워홈
다회용 배달 보온도시락 이미지. 사진=아워홈

(시사캐스트, SISACAST=황최현주 기자) 아워홈은 ‘다회용 배달 보온 도시락’이 독일 국제 디자인 공모전 ‘iF 디자인 어워드 2024’에서 최고상인 금상(Gold Winner)을 수상했다고 1일 밝혔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로 제품과 패키지, 커뮤니케이션, 콘셉트, 인테리어, 건축, 서비스 디자인, 사용자 경험(UX), 사용자 인터페이스(UI) 등 총 9개 부문에서 디자인 차별성과 영향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한다. 올해는 총 1만807개 출품작 중 단 75개작이 금상을 수상했으며, 국내에서는 아워홈을 비롯해 총 3개 업체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아워홈 ‘다회용 배달 보온 도시락’은 올해 iF 디자인 어워드 제품 부문에서 친환경성, 메뉴 다양성, 보온성, 디자인 측면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아 금상을 수상했다. 

다회용 배달 보온 도시락은 뚜껑 밀폐 및 이중 진공으로 보온성을 강화한 용기 설계로 기존 제품 대비 최대 30%까지 보온 효과를 향상시켰다. 분리형 모듈 구조로 공간 활용이 우수해 고객 니즈에 맞춰 다양한 메뉴 구성이 가능하다. 

재활용 용이성 등 친환경적인 측면에서도 호평을 받았다. 친환경 단열 소재 EPP(발포 폴리프로필렌) 재질을 적용한 다회용기로 원가를 개선한 것은 물론, 쓰레기 배출량을 절감해 ESG활동 측면에도 기여하고 있다. 실제 아워홈이 해당 도시락으로 용기를 대체했을 경우에 대해 시뮬레이션한 결과 연간 약 30t에 달하는 쓰레기 배출 감소 효과가 있었다.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기능적인 편의성도 인정받았다. EPP 소재 표면에 3D 조각 패턴 기술을 적용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현장 도시락 포장 근무자의 작업 편의성을 고려해 각 용기의 뚜껑과 층별로 컬러를 다르게 적용해 직관적으로 구분이 가능하도록 했다. 전용 배달 가방까지 개발해 도시락 보관과 취급 등에 대한 배송 편의성 및 위생성도 개선했다.

아워홈은 이번 수상과 관련한 다양한 국내외 홍보 활동을 전개하고, 오피스 사내식당 배달 서비스 등 다회용 배달 보온 도시락을 활용한 사업 영역을 적극 확대할 방침이다.

아워홈 배달 보온 도시락은 지난해 11월에도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주관하는 ‘2023 우수디자인(GD) 상품선정’에서 특허청장상을 수상한 바 있다. [시사캐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