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2 21:22 (금)
미래에셋증권, 국내 금융권 최초 ‘VPPA전력구매계약’ 체결
상태바
미래에셋증권, 국내 금융권 최초 ‘VPPA전력구매계약’ 체결
  • 이경아 기자
  • 승인 2023.11.01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미래에셋증권

(시사캐스트, SISACAST=이경아 기자) 미래에셋증권은 지난달 26일 피브이에너지 주식회사와 3MW 규모의 '태양광 ‘VPPA(가상전력구매계약) 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미래에셋증권은 심화되는 지구온난화 이슈에 대응하고 저탄소 경제로의 전환을 지원하기 위해 2021년 9월 국내 금융업 최초로 글로벌 RE100 가입을 완료했고 2025년까지 100% 이행 계획을 수립한 바 있다. 

올해 상반기에는 ‘㈜썬셋에너지’ 및 브라이트에너지파트너스 설립 합작법인인 ‘페타파워㈜’와 각 2건의 태양광 REC(재생에너지인증서) 전력구매계약을 체결했다. 미래에셋증권은 탄소배출 저감을 실천해 나가며 재생에너지 금융시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VPPA란 발전사업자와 전기사용자간 체결한 고정계약가격에서 시장전력도매가격의 차액을 정산하는 방식으로 미국과 유럽 등 선진국가에서 널리 쓰이는 RE100 이행 수단이다.

피브이에너지는 약 150MW 규모의 태양광 발전소를 인수, 개발 및 운영하고 있으며, 글로벌 인프라 전문 운용사인 맥쿼리 그룹으로부터 총 1150억원의 투자를 유치한 태양광 IPP(민간독립발전회사) 전문 기업이다.

미래에셋증권은 피브이에너지와 본 계약 체결의 건을 포함한 총 20MW 규모의 태양광 VPPA 체결을 내년 이내 완료할 계획이다. [시사캐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