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19:10 (금)
KB금융, 세계 토양의 날 맞이 ‘지켜야 할 마지막 터전, 토양’ 영상 공개
상태바
KB금융, 세계 토양의 날 맞이 ‘지켜야 할 마지막 터전, 토양’ 영상 공개
  • 이경아 기자
  • 승인 2023.12.05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켜야 할 마지막 터전, 토양. 사진=KB금융그룹 

(시사캐스트, SISACAST=이경아 기자) KB금융그룹은 매년 12월 5일 ‘세계 토양의 날’을 맞아 우리 생태계의 필수 자원인 토양의 중요성을 알리는 ‘지켜야 할 마지막 터전, 토양’ 영상을 공개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영상은 ‘한국 알림이’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와 KB금융이 함께 기획하고, 꾸준한 자원봉사 활동으로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고 있는 배우 이선빈이 재능기부 형태로 내레이션에 참여했다.

토양을 오염시키는 주요한 원인으로 인류 최고의 발명품인 ‘플라스틱’을 소개하면서 영상은 시작된다. 

플라스틱 대량 생산을 통해 인류가 자본주의 시대를 맞고 전례 없는 풍요를 누려왔지만 무분별한 플라스틱의 생산과 사용으로 엄청난 양의 쓰레기가 발생했으며, 이 쓰레기들이 땅에 묻혀 지구온난화를 야기하는 강력한 온실가스를 방출하고, 쓰레기 침출수와 공장 폐수가 토양과 지하수를 오염시키고 있다고 전한다. 

영상은 가정의 생활 폐수 줄이기, 다회용품 사용하기, 음식물 쓰레기로 만든 퇴비를 재생 농업에 활용하기 등 토양을 지키기 위한 실천사항을 소개하며, 많은 사람들이 토양 보존에 동참해 줄 것을 제안한다.

내레이션을 맡은 이선빈은 “작물의 생산과 배양을 돕고, 동·식물의 보금자리를 제공하는 등 토양이 생태계에서 차지하는 중요한 역할을 목소리를 통해 전할 수 있어 뿌듯했다”며 “많은 사람들이 우리 토양을 건강하게 보존하는 데 관심을 가지고 함께해 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KB금융은 지난해부터 전개해 오고 있는 ‘Korea Better’ 캠페인의 일환으로 자연 환경의 중요성을 알리고 생태계 보존을 위한 국민들의 실천사항을 제안하는 영상을 제작해 환경 기념일에 공개하고 있다. 

이번 영상은 ‘지구의 날(4월 22일)’에 공개한 ‘손 끝으로 줄이는 탄소발자국’, ‘세계 벌의 날(5월 20일)’에 공개한 ‘꿀벌을 위해!’, ‘국제 연안 정화의 날(9월 16일)’에 공개한 ‘바다의 아마존, 잘피숲’에 이은 네 번째 영상이다.

지켜야 할 마지막 터전, 토양 영상은 KB금융그룹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시사캐스트]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