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1 18:01 (화)
신세계百, “새해 첫 미술전시 보고 ‘청룡의 기운’ 받아가세요”
상태바
신세계百, “새해 첫 미술전시 보고 ‘청룡의 기운’ 받아가세요”
  • 황최현주 기자
  • 승인 2023.12.26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지영 작가의 '용기여 솟아라!' 작품. 사진=신세계백화점
김지영 작가의 '용기여 솟아라!' 작품. 사진=신세계백화점

(시사캐스트, SISACAST=황최현주 기자) 신세계백화점은 내년 용의 해를 기념해 광주신세계와 대전 Art&Science에서 미술전시를 열고 고객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고 26일 밝혔다.

먼저 광주신세계는 다음달 2일부터 내년 2월 13일까지 ‘신년 기획전 : 용이 여의주를 얻듯이’를 열고 여러 작가들이 회화, 영상, 설치 미술 등 각양각색으로 표현한 용 작품을 선보인다.

황중환, 바위, 이수진 등 총 7명의 작가가 참여하는 이번 전시의 대표 작품은 황중환 작가의 ‘구름 속 쌍용’, 신호윤 작가의 ‘중첩된 산수 - happy blue dragon’등이 있다.

광주신세계는 2016년부터 해가 바뀔 때마다 그 해를 상징하는 동물을 테마로 전시를 펼쳐왔다. 지난 8년간 각자의 개성을 가진 작가들이 하나의 테마에 맞춰 신작을 출품해 그들의 새로운 도전을 만나볼 수 있는 공간을 지원해 온 것이다. 1층 아트월에 새해 전시를 장식할 대표작으로 황중환 작가가 익살스럽게 표현한 용 일러스트를 선정했다. 올 한해 고객들이 함께 웃으며 행복하기를 바라는 의미를 담았다.

황중환 작가는 신세계백화점과의 협업을 위해 용을 주제로 총 3작품을 단독 제작했으며, 그 중 ‘구름 속 쌍룡’은 청룡의 해를 맞이해 두 아들을 떠올리며 제작한 작품으로 밝고 씩씩하게 구름 위를 날아오르는 쌍룡을 표현했다.

만화가 출신인 황 작가는 일간지에 작품을 기재한 경력이 눈길을 끈다. 광주 지역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지역작가인 그는 평소 글과 그림을 통해 긍정과 희망의 메시지를 작품으로 표현하는 것으로 알려져있다.

대전신세계 Art & Science에서는 다음달 5일부터 2월 19일까지 신년기획전 ‘소원을 빌어용(龍)’을 선보인다. 새해 소원을 주제로 기획된 이번 전시에는 용 뿐만 아니라 소망을 상징하는 ‘달’, 디즈니 애니메이션 알라딘의 램프요정 ‘지니’ 등 다양한 소재가 등장해 재미까지 더했다.

대표 작품으로는 김지영 작가의 ‘龍氣(용기)여 솟아라!’, 곽수연 작가의 ‘십이지신, 복을 부르는 그림’, 달 전문 작가 남재현 작가의 ‘달로 떠나는 여행’이 있다.

김지영 작가는 섬유 공예로 유명한 신진작가로 이번 전시에 거대 용이 그려진 작품을 선보이며 신년 의지를 새롭게 다지는 뜻을 담았다. ‘龍氣(용기)여 솟아라!’는 소원을 들어주는 여의주에 청룡의 기운을 담아 수놓은 공예작이다.

한국화를 NFT로 표현한 곽수연 작가의 이번 출품작 ‘십이지신, 복을 부르는 그림’은 NFT 미술시장에 관심이 있는 젊은 고객들에게도 좋은 반응을 이끌어낼 것으로 기대된다. 달을 통해 이상향의 세계를 그리는 일명 달 전문 작가 남재현의 대표작 ‘달로 떠나는 여행’도 만날 수 있다. [시사캐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