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12:49 (목)
동서발전, 산림훼손 없는 ‘8.8MW 소양강댐 양구 수상태양광’ 준공
상태바
동서발전, 산림훼손 없는 ‘8.8MW 소양강댐 양구 수상태양광’ 준공
  • 변상찬 기자
  • 승인 2023.11.10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동서발전 

(시사캐스트, SISACAST=변상찬 기자) 한국동서발전(주)은 한국수자원공사와 소양강댐 상류에 8.8MW 양구 수상태양광 건설공사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강원 양구군 수인리 발전부지에서 지난 9일 오후 1시 준공식을 열었다고 10일 밝혔다.

준공식에는 오태환 동서발전 재생에너지처장, 한기호 양구군 국회의원, 서흥원 양구군수, 이율범 환경부 원주지방환경청장, 김종우 LS일렉트릭 사장, 류형주 수자원공사 부사장, 이문선 수인리 이장 등 주요 관계자들과 지역주민 약 150여 명이 참석했다. 

동서발전과 수자원공사는 지난 3월 양구 수상태양광 건설을 위한 특수목적법인(SPC)을 공동으로 설립·착공하고 10월 준공했다. 양구 수상 태양광은 댐 수면에 설치하기 때문에 산림훼손이 없고, 태양광설치에 따른 차광효과로 수분 증발을 줄여 소양강댐 수량 유지 및 수질 향상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양구 수상태양광은 ‘주민참여형 사업’으로 수인리 지역주민이 주주로서 출자에 참여했고 연간 약 11.7GWh 전기를 생산해 약 4141가구에 청정에너지를 공급할 예정이다. 이는 매년 약 1만8,580배럴 원유를 수입하거나 소나무 88만8000그루를 심는 것과 동일한 약 5350톤의 온실가스 감축 효과가 있다. 또한 태양광 발전소에 양구군 군화인 살구꽃무늬 디자인을 적용해 지역의 새로운 관광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사캐스트]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