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4 20:12 (월)
삼성물산 패션, 띠어리 여섯 번째 ‘BE HEARD’ 토크쇼 개최 
상태바
삼성물산 패션, 띠어리 여섯 번째 ‘BE HEARD’ 토크쇼 개최 
  • 황최현주 기자
  • 승인 2024.04.24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띠어리 비 허드 프로젝트 토크쇼. 사진=삼성물산 패션
띠어리 비 허드 프로젝트 토크쇼. 사진=삼성물산 패션

(시사캐스트, SISACAST=황최현주 기자)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미국 뉴욕 컨템포러리 브랜드 띠어리(Theory)가 ‘내일도 이 사람과 같이, 이 일을 할 수 있을까?’라는 주제로, 올해 비 허드(BE HEARD)’ 프로젝트를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띠어리는 매년 다양한 분야의 리더들의 생생한 조언을 전파하여 젊은 세대의 육성을 지원하고 있는 비 허드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이 시대 체인지 메이커들의 생각과 경험을 공유하며 지식과 커리어를 교류하는 특별한 네트워킹 프로젝트다. 

띠어리는 지난 20일 서울시 용산구 한남동에 위치한 한남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예술, 미디어, 건축 분야를 선도하는 혁신가들과 함께 협업과 커리어에 대한 대화를 펼쳤다. 국내에서는 올해로 여섯 번째 진행된 ‘비 허드’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진행된 토크쇼에는 패션업계, 미디어, 고객 등 100여 명이 참석해 띠어리의 정신을 직간접적으로 경험했다.  

나사, 구글과 협업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겸 카이스트 교수 강이연 작가, 용산 하이브 사옥 등 트렌디한 건축물을 디자인한 ‘푸하하하 프렌즈’ 건축사사무소 한승재 소장, 70만 구독자를 보유한 뉴스 브리핑 플랫폼 ‘뉴닉’ 김소연 대표가 함께 했고, 포춘코리아 유부혁 편집장이 모더레이터로 참여했다. 이들은 일의 정의, 지속가능성을 위한 협업, 감각의 시대를 누리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토대로, 진솔하고 깊이있는 소통을 이어갔다. 

각 분야에서 리더 자리에 오르기까지의 여정, 혼자 그리고 또 같이 소통하고 일하는 방법, 패션과 스타일에 대한 생각을 공유했다. 다양한 배경을 갖고있는 참석자들과 질의응답을 통해 경험과 노하우를 나누며 이번 프로젝트의 의미를 더했다. 

편안하고 시원한 무드로 구성된 띠어리의 ‘리빙 인 리넨(Living in Linen)’ 컬렉션이 새삼 주목받았다. 띠어리 룩으로 무장한 패널들이 더욱 전문적이며 세련되게 보이게 했고, 오랜 시간 편하고 자연스럽게 대화를 이어갈 수 있도록 존재감을 드러냈다. 

프랑스산 프리미엄 리넨으로 제작된 재킷과 팬츠, 브랜드 고유의 컬러감이 깃든 셔츠의 조합이 세련되고 완벽한 피팅을 선사했다. [시사캐스트]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