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3 09:39 (일)
바디프랜드, 글로벌 안마의자 제조기업들에 ‘헬스케어로봇 기술’ 수출
상태바
바디프랜드, 글로벌 안마의자 제조기업들에 ‘헬스케어로봇 기술’ 수출
  • 황최현주 기자
  • 승인 2024.05.09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바디프랜드
사진=바디프랜드

(시사캐스트, SISACAST=황최현주 기자) 바디프랜드는 글로벌 안마의자 제조기업들에 헬스케어로봇 원천 기술을 수출한다고 9일 밝혔다.

바디프랜드는 유수의 글로벌 안마의자 제조기업들과 헬스케어로봇 기술을 수출하는 라이센싱 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바디프랜드는 전세계 안마의자 생산량의 큰 비중을 차지하는 중국 글로벌 제조기업 10여개 사와 기술 수출을 진행 중으로, 일부는 이미 최종 계약을 확정 지었다. 이들이 참가한 중국 최대 국제 무역 박람회 ‘캔톤페어(Canton Fair) 2024’에서 실제 바디프랜드 헬스케어로봇 기술이 적용된 마사지체어 20여 대가 전시됐다. 

이번 계약은 전세계적으로 유망한 안마의자 제조기업들을 상대로, 국내 안마의자 원천 기술을 수출한 것에 큰 의의가 있다. 바디프랜드는 마사지체어 기술적 진보의 첨병인 ‘로보틱스 테크놀로지(Robotics Technology)’가 탑재된 ‘헬스케어로봇’을 글로벌 소비자들에게 보급해 시장을 재편해 나갈 계획이다. 

바디프랜드 헬스케어로봇의 기술 수출 현장은 지난 1일부터 5일까지 열린 중국 최대 무역 박람회 ‘캔톤페어(Canton Fair)’ 3기에서 확인할 수 있었다. 라이센싱 계약 기업들의 부스마다 바디프랜드의 ‘헬스케어로봇’ 트레이드 마크 라벨이 부착된 제품들이 전시되어 전세계 바이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바디프랜드의 이번 기술 수출은 그간 꾸준하게 R&D 투자에 공을 들인 성과다. 바디프랜드는 최근 5년 간 안마의자 업계에서는 이례적으로 1,000억 원의 연구개발비를 투자해 헬스케어로봇의 기반이 되는 ‘로보틱스 테크놀로지’를 개발해냈다. 

로보틱스 테크놀로지는 팔과 다리 등 고정돼 있던 마사지부를 독립적으로 구동시켜 다양한 신체의 움직임을 이끌어내고, 전신 근육의 자극을 돕는 바디프랜드만의 차별화된 기술이다. 두 다리를 독립적으로 움직이며 마사지하는 ‘로보워킹 테크놀로지’와 마사지 각도를 자유롭게 조절하는 ‘플렉서블 SL 프레임’, 팔 부분의 스트레칭을 돕는 ‘액티브 암 테크놀로지’ 등이 대표적이다. 

바디프랜드는 지난 ‘CES 2024’에 참가해 혁신적인 헬스케어로봇 기업으로서의 존재감을 한껏 드러내며 6번째 'CES 혁신상'으로 제품의 경쟁력을 입증받은 바 있다. [시사캐스트]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