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3 17:21 (화)
바디프랜드, ‘2023 KCSI’ 안마의자 부문 1위··· 4년 연속 독주
상태바
바디프랜드, ‘2023 KCSI’ 안마의자 부문 1위··· 4년 연속 독주
  • 황최현주 기자
  • 승인 2023.09.25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제품 팔콘. 사진=바디프랜드
신제품 팔콘. 사진=바디프랜드

(시사캐스트, SISACAST=황최현주 기자) 바디프랜드는 지난 20일 ‘2023년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KCSI)’ 조사 결과 안마의자 부문에서 4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고 25일 밝혔다. 

KCSI는 국내에서 가장 오랜 역사와 공신력을 인정받고 있는 고객만족도 조사제도이다. 올해 약 4개월간 소비자 1만1546명을 대상으로 1대1 개별 면접 방식을 통해 조사를 실시한 결과 변함 없이 바디프랜드가 가장 높은 만족도를 기록했다.

바디프랜드는 안마의자 대중화와 시장 성장을 크게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지난해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며 기업의 경쟁력을 제고하고 국내 수출의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세계일류상품 및 생산기업’에 안마의자 기업 최초로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배경에는 바디프랜드만의 차별화된 기술력이 자리한다. 부설연구소인 ‘헬스케어메디컬R&D센터’를 중심으로 마사지의 건강 증진 효과를 검증함과 동시에 세상에 없던 헬스케어 기술을 연구하기 위해 매진하고 있다.

올해 반기보고서 기준, 바디프랜드는 매출액의 5.3%인 111억 원을 연구개발에 투자했다.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지난해 집계된 연구개발비는 249억 원으로 매출액 대비 4.8%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지난해 1월 발행한 중견기업의 매출 대비 연구개발비 비율 2.27%를 훨씬 웃도는 수치다. 바디프랜드의 최근 5개년간 연구개발비는 무려 1000억 원에 달한다.

최근에는 단순히 의자에 앉아 마사지 받는다는 개념을 깬, 두 다리가 독립적으로 구동되는 로보워킹 테크놀로지의 대중화를 실현하고 있다. 기존에는 닿기 힘들었던 코어 근육까지 자극할 수 있어 빈틈없는 마사지감을 느끼게 한다는 게 특징이다. 지난 5일 출시한 팔콘은 더욱 업그레이된 로보워킹 테크노로지가 탑재됐는데 사이즈는 1~2인가구가 만족할 정도로 콤팩트하다.

팔콘은 디자인도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출시 전부터 국제디자인 공모전인 K디자인 어워드, 한국디자인진흥원(KIDP) 주관 굿디자인 어워드 등에서 수상하는 돌풍을 일으켰다. 가성비까지 뛰어나 출시 약 2주 만에 매출액 100억 원을 달성하는 등 사랑을 독차지하고 있다. [시사캐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