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5 09:44 (토)
CJ프레시웨이, 신입사원 대상 사내 ESG 프로그램
상태바
CJ프레시웨이, 신입사원 대상 사내 ESG 프로그램
  • 황최현주 기자
  • 승인 2024.01.26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VJ프레시웨이
사진=CJ프레시웨이

(시사캐스트, SISACAST=황최현주 기자) CJ프레시웨이는 지난 23일 지난해 하반기 공채 신입사원 61명을 대상으로 ESG 실천 의지 제고를 위한 사내 식문화 체험 프로그램인 ‘푸디클럽(Foodie Club)’을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신입사원들은 CJ프레시웨이의 ESG 지향점인 '건강한 식문화와 지속가능한 유통'을 직간접적으로 실천하는 시간을 가졌다.

2022년 처음 시작한 푸디클럽은 모든 임직원이 ESG 관점에서 다양한 식문화를 체험하고, 이를 공유해야 한다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최근에는 DE&I(다양성, 형평성, 포용성) 조직문화에 대한 중요도가 높아짐에 따라, 사내 대표 ESG 프로그램으로 손꼽히고 있다.

현재까지 280여 명의 임직원이 푸디클럽을 통해 저탄소 식단 체험, 지역 시장 탐방, 소셜미디어 핫플레이스 방문 등 여러 주제의 활동을 펼쳤다. CJ프레시웨이 임직원이라면 누구나 지역, 직무 등 제한 없이 자유롭게 식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는 점에서 참여도와 만족도 모두 높다.

이러한 임직원 호응에 힘입어 이번 신입사원 입문교육 과정에도 포함됐다. 간편식, 건강식, 푸드테크 등 식문화 트렌드와 밀접한 주제를 기획하고, 동료들과 그에 맞는 식당을 방문한 뒤, 각자 담당 직무와 ESG를 연계해 앞으로 추진하고 싶은 ESG 활동을 발표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일례로, ‘채식’을 주제로 정한 외식 식자재 영업 담당 신입사원은 비건 식당에서 최근 인기 메뉴를 살펴보고, 비건 상품 발굴에 적용하겠다는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CJ프레시웨이는 향후 푸디클럽 과정을 더욱 고도화해 임직원 모두가 ESG 실천 의지를 함양하고, ESG 전략에 따른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푸디클럽에 참여한 한 CJ프레시웨이 신입사원은 “평소 궁금했던 뉴트로 콘셉트 식당을 방문해 고객 연령대, 주문 메뉴 등을 살펴보고 어떻게 하면 CJ프레시웨이의 건강한 식문화와 연결 지을 수 있을지 고민해 볼 수 있어 뜻깊었다”고 말했다. [시사캐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